소리주운전문재 달라진 기준을 명확하게 파악하기

>

습관,습관이라는것은참으로무서운것입니다. 속· 다소음에도 “3세의 습관은 80세까지 이어진다”다는 줄거리가 있게 스토리입니다. 부지불식간에 자신이 몸에 밴 습관은 의식, 무의식을 구분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행동하도록 합니다.좋은 습관이라면 전혀 걱정할 필요가 없지만, 나쁜 습관이라면, 특히 다른 사람에게 폐를 끼치거나 자신에게도 해를 끼치는 습관이라면, 반드시 고쳐야 할 것입니다. 물론 대부분의 습관은 고치기 어렵습니다. 하지만 사람의 생명과 직결된다거나, 자신의 삶과 타인의 삶까지 뒤흔들 수 있다면 아무리 어렵더라도 고쳐야 하는 것이 조마조마한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

음주 운전의 전문 재료도 어떻게 보면 습관인 경우가 많네요. 평소에는 당신 무의식적으로 온화하고 평화로운 행동을 하는 사람이 술을 마시면 급변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일명 주조라고 불리는 술에 취했을 때의 버릇을 말하는 이야기입니다.이런주벽과함께한국사회에잘못된인식이있었습니다. 술을 마시고 실수한 행동에 대해 당신답게 생각하는 거에요. 이 둘만 자신이 하나가 되면 책임져야 할 부분에 대해서도 어느 정도 관용해 지는 등 사회적 질타도 약하고 약한 처벌을 받은 것도 사실입니다.​​

>

하지만 요즘은 특히 술에 관해 잘못된 행동에 대해 이전과는 다른 인식이 자리 잡고 있다는 것이 우리 사회가 성숙해졌다는 증거여서 정말 다행입니다. 우리에게 충격을 주었고,그 충격이 우리 사회의 인식과 행동의 변화를 준 문제가 있었습니다. 조금이라도 음주운전에 대해 다시 한번 의견을 내고 음주운전에 대한 적발기준이나 처벌기준 변경 등 실제적인 변화를 만든 사실이 있었습니다.즉, 고 윤창호 씨의 사망 문제인데, 술을 마시고 차를 몰던 운전자에 의해 사고를 당한 고 윤창호 씨가 숨진 문제입니다. 윤창호법이라는 법률의 개정안이 제정되어 시행되었습니다. 이 개정안이 시행된 이후 음주운전 사고에 대한 처벌은 어떻게 달라졌을까요? 한마디로 엄중한 처벌이 내려지고 있다는 것입니다.하지만 안타까운 것은 적발된 통계만을 기준으로 음주운전 자체는 줄었지만 반복해서 적발된 사례는 전혀 줄었다고 볼 수 없다는 겁니다. 즉, 반복해서 음주 운전을 하는 비율은 줄어들지 않고 있다는 것입니다.​​

>

>

작은 sound 식당을 운영하는 A씨는 주변 상인들이 나쁘지 않아 지인에게 별명이 순둥이였습니다. 성격이 그리 나쁘지 않아서 항상 웃으며 사람들을 대했습니다. 점포를 찾는 손님들과는 형제처럼 가까운 사이였을 정도로 인품이 좋기로 유명했다.그런데 나쁘지 않고 한 가지 좋지 않은 버릇이 있었는데 바로 ‘주사’가 있었다고 합니다. 술을 마시면 공격적인 성격이 되고 나쁘지는 않기 때문에 차는 다른 사람이 운전하게 하지 않는 버릇이 있었습니다. 어느 날 점포 영업을 마치고 주변 상인들과 술을 마신 A 씨는 평소처럼 술버릇이 나쁘지 않았습니다. 공격적인 성격으로 바뀐 A씨는 다른 상인과 말다툼을 벌이게 되자 분을 참지 못하고 자리를 박차고 나쁘지 않자 괜찮은 차량을 운행했습니다.그냥 집으로 향했지만 A씨의 집 근처에서는 sound 음주운전 사건 단속을 하고 있었습니다. 화가 나 있던 상태의 A 씨는 단속 중인 경찰에게까지 싸움을 걸어 sound 주 측정 거부까지 하며 격렬하게 반항했습니다.​​

>

결국 그 자리에서 음주 측정은 못했어요. 경철서로 이송된 A 씨는 시간이 흐른 뒤 술이 깨면서 과인의 행동이 생각과 인기를 끌었습니다. 한편으론 걱정이 되기도 하지만 역시 음주 측정을 하지 않은 것이 걱정돼 조금 안도했습니다. 최근 측정한다고 해도 혈중 알코올 농도가 취해 있을 때에 비해 낮게 측정된다고 생각했습니다.그리고 A씨의 생각은 상당히 빗장이었습니다. 혈중 알코올 농도는 현장에서 측정할 수 없다고 해서 당시의 혈중 알코올 농도를 모르는 것은 아닙니다. 위드마크공식으로산출할수있습니다. 게다가 A씨의 경우 음주측정 거부까지 했습니다. 주의할 점은 사례의 A 씨처럼 음주 측정을 거부할 경우 음주 운전 사고와는 별도로 처벌된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소리의 연주자인지 여부와는 전혀 관계없이 처벌이 가능합니다. 술을 마시고 있지 않기 때문에 측정 거부를 해도 좋다고 생각해서는 안 된다는 것입니다.실제로 단속 현장에서 시간을 많이 끄는 단속으로 제대로 적발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 과인은 과인에게 오히려 더 불리한 귀추를 만듭니다.​​

>

소리운전에대한처벌이엄해졌다는소리는상기에언급하였습니다. 실제 판결을 보면 음치 운전으로 인한 의문이 발생했을 때 피해자와의 합의가 이뤄졌다고 해서 크게 처벌에 대한 선처를 기대하기도 쉽지 않습니다.그래도 합의를 하지 않으면 더 큰 처벌을 받게 됩니다. 다시 한 번 이야기를 하면 피해자와의 합의는 필수 요소이기 때문에 반드시 합의를 봐야겠지만, 소리주 운전, 특히 반복적인 의문인 적발에 대해서는 법원의 어려움이 과거와 다르다는 겁니다.​

>

누가 이런 스토리를 했어요. sound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되지 않는 현명한 대응은 술을 마시고 운전하지 않는 것입니다.”라고 스토리입니다. 정답이라고할수있는스토리입니다. sound 메인 운전은 해야 할 행위입니다.그러나 결코 아름답지 않았기 때문에 한순간의 실수로 sound의 음주운전 사고와 연관되어, 그로 인한 사고를 냈거나 나쁘지 않아 단속에 적발되었다면 진심으로 반성하고 적절하고 신속한 대응을 해야 합니다. 이는 sound 음주운전 사고를 처리하고 본 법률사무소 정도의 노하우와 경험, 전문성이 필수적인 요소라고 할 수 있으므로 명확하게 협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