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리면 목소리가 이상해 있다고요? 편도염 제거 수술

 편도염이 심해져서 편도제거 수술을 받으면 목소리가 바뀐다던데?

편도는 코 뒤와 목 안쪽에 위치한다 놓아 몸을 보호하는 조직 중 하나로, 이 편도선 부위에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침입하면 염증이 발생합니다.이것을 편도염이라고 합니다.편도염은 면역력이 저하가 되었을 때 더 발생하기 쉬운 증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편도염에 걸리게 되면 대부분 목이 아프고 고열이 나게 됩니다.

편도염은 증상에 따라 급성 편도선 복숭아염과 만성 편도염으로 나뉘는데요.보통 우리가 편도가 붓고 통증을 느끼는 것은 급성 편도염입니다.급성 편도염이 되면 고열이 나서 음식을 삼키기 어려워지거나 전신에 무력감이 생기기도 합니다.

한편, 만성 편도염은 급성 편도염이 지속되어 만성화되는 것을 말합니다.만성화가 되면 인후통, 편도결석이 나타날 수 있으며 이에 맞는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급성 편도염은 보통 감기와 함께 나타나는 경우가 많으며 항생제를 사용하여 치료하시면 급성 편도염은 1주일 이내에 증상이 완화됩니다.

그러나 급성 편도염이 반복되면서 일어나는 것으로 인한 만성 편도염은 방법이 다릅니다.편도염의 재발이 잦아질수록 편도선의 크기가 더 커져 버리게 됩니다.만성 편도염에 걸리면 중이염이나 목의 통증이 올 수 있고, 구취가 경우도 있습니다.증상이 낫지 않고 염증이 반복될 경우 편도선 속의 세균이 다른 장기에 침입할 수도 있으므로 편도제거 수술이 행해지기도 합니다.

그런데 편도제거 수술을 앞두고 있는 분들이 많기 때문에 걱정스러운 일이 있습니다.발성에 문제가 생기거나, 목소리가 바뀌지 않을까 걱정을 합니다만.따라서 만성 편도염을 심하게 앓고 있는데도 수술을 싫어하는 경우도 있습니다.목 안에 있는 조직을 제거하면 발성도 바뀌고 문제가 나오지 않을까 하는 걱정입니다.

편도제거 수술을 한다고 목소리가 바뀐다는건 사실이 아니에요.편도선을 절제하게 되면 일시적으로 목소리가 변할 수 있는 것입니다.수술을 하고 나서 통증으로 목 근육을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대개 일시적인 증상이므로 수술 후 안정적으로 회복된 후에는 원래의 목소리로 돌아갑니다.목 근육 사용이 다시 정상으로 회복돼 치료를 잘 끝내면 길지 않은 시간 안에 회복되는 것이기 때문에 수술적 치료가 필요한 환자라도 변화를 지나치게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편도염 타파! 일상생활의 마음가짐

1. 충분한 수분 섭취가 건조하면 세균을 제거하는 작용을 할 수 없습니다.
2. 건강관리 면역력이 떨어지면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감염되기 쉬워집니다.
3. 청결 및 위생관리를 자주 하거나 가글을 사용하여 세균 및 감염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